본문 바로가기

경제

(13)
자산 형성 시작법 운영 방법 현재, 전혀 저금이 없다 만일의 때의 돈의 준비가 되어 있지 않다고 하는 분이라면, 우선은 돈을 모으는 것으로 시작한다고 좋다고 하는 분이라면, 우선은 돈을 모으는 것으로 시작한다 자산 형성이란 자산을 만들어 늘리는 것을 말합니다. 자산 형성에는 「저축」과 「투자」의 2종류가 있어, 자신이 놓여 있는 환경이나 돈을 사용하는 목적에 따라, 구분하면서 자신의 자산을 만들어 육아 갑니다. 자산 형성이란 자산을 만들어 늘리는 것을 말합니다. 자산 형성에는 「저축」과 「투자」의 2종류가 있어, 자신이 놓여 있는 환경이나 돈을 사용하는 목적에 따라, 구분하면서 자신의 자산을 만들어 육아 갑니다. 저축만으로는 안 되는 이유 노동 수입이 있는 현역 시대라면 매월의 저축도 가능하기 때문에 자산은 서서히 늘어나지만 맞은 ..
주식펀드의 종류와 이해 주식형 펀드 -운영자산의 60% 이상을 주식에 투자하도록 설계된 펀드로서 시황에 따라 90% 이상을 주식에 투자하기도 합니다 기대수익과 위험이 모두 높은 것이 특징이며 어떤 종류의 주식에 집중적으로 투자하느냐에 따라가 치주형 성 장주형 배당주형 소형 주형으로 나누고 있습니다 채권형 펀드 -고객의 자금을 60% 이상 국공채 회사채 등의 채권에 투자하는 펀드입니다. 주식 관련 상품에 투자하지 않으므로 위험은 적지만 기대 수익률이 낮습니다 채권형 펀드로도 투자실적에 따라 배당 상품입니다. 따라서 경제 상황에 따라 수익률이 변하므로 금융기관이 제시하는 수익률이 확정 수익률이 아님을 명심해야 하고 운용회사의 역량을 따져보고 펀드 규모가 큰 것을 고르는 것이 좋습니다 혼합형 펀드 -주식과 채권 중 어느 한쪽에 60..
주식이란 무엇인가? 주식이란 무엇인가? 주식에 대해 알아보기 전에 주식회사에 대해 먼저 알아보겠습니다. 주식회사는 한 사람이 만든 회사가 아니라 여러 사람이 돈을 투자해서 만든 회사입니다. 여러 사람이 돈을 투자해서 만든 회사입니다. 여러 사람이 투자한 만큼 책임과 권한도 나눠 갖게 됩니다 물론 코스피나 코스닥 시장에 상장하지 않아도 설립할 수는 있습니다 복잡한 주식회사 설립 절차를 알 필요는 없지만 하나만 알고 넘어가겠습니다 주식회사를 설립하려면 자본금 규모와 1주당 금액을 신고해야 합니다 예를 들어 OK 대리운전이라는 회사를 설립한다고 하면 자본금 신고액이 1억원이라 합시다. 그리고 1주의 금액이 1만원이라고 차명 주식은 1만주를 발행해야 합니다. 그럼 투자자들은 자신이 투자한 금액만큼 1만주의 주식을 나누어 갖게 됩니..
주식기법과 매수포인트 가격을 주도하고 수익을 창출하는 사람들을 뜻합니다. 수익을 창출한다 = 싸게 사서 비싸게 판다. 가격을 주도한다 = 가격을 형성한다. 그래서 우리는 세력을 따라서 매매해야 합니다. 하루아침에 세력이 오늘부터 이 종목을 가지고 가격을 주도해서 가격을 올려야겠다고 생각할까요? 그럼 세력이 어떤 종목에 들어가 있고 어떤 과정을 거쳐서 시세를 만들까요? 절대적으로 아닙니다. 세력은 오랜 준비를 하고 그 준비 끝에 가격을 주도합니다. 그럼 세력의 가격과 의도를 100% 알 수 있을까요? 사실 그런 것은 없습니다. 그러나 가장 원리에 입각한 아주 상식적인 생각으로 세력의 의도를 읽고, 그 생각에 100%는 아니지만 50% 이상의 확률값으로 함께 매매하며 그들의 행동을 이해할 수 있다면? 우리는 돈을 벌 수 있습니다..
주식 단테 256 이평때리기 단테인 라이브를 보고 있었는데 초보들한테 추천하는 기법이 2가지가 있다고 했다. 그것이 이동평균 때리기, 256 기법이다. 데듯 기법 하나만으로는 종목선정에 있어 너무 한정적이었는데 마침 딱 기법을 추천해주시고 교육도 해주셨다. 게다가 이동평균 때리긴데 들기 법과 같은 맥락이다. 데듯 기법은 장기이동평균선이 정배열되고 확장 후 하락할 때 기술적 반등을 노린 매매법인데 그 차트를 거꾸로 하면 이동평균 때리기 기법이다. 정리하자면 데듯 기법은 주가가 급등하면서 장기이동평균선이 정배열되고 확장 후 하락할 때 장기이동평균선에서 반등하는 것을 노리는 것이고 이동평균 때리기는 주가가 급락 후 장기이동평균선이 역배열 되고 확장 후 상승할 때 이동평균선을 뚫으면 다음 이동평균선까지를 목표수익으로 잡는 것이다. 이동평균..